MLB.com "이대호, 탬파베이전 승리 이끌었다"

국재환 기자 / 입력 : 2016.06.17 09:26 / 조회 : 1849
  • 글자크기조절
image
이대호(34, 시애틀 매리너스). /AFPBBNews=뉴스1



이대호(34, 시애틀 매리너스)가 멀티히트와 3타점을 수확하며 팀 승리를 이끈 가운데,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도 그의 활약을 조명했다.

이대호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 주 세인트피터스버그에 위치한 트로피카나 필드서 열린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원정경기에 5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2루타 한 방을 포함, 3타수 2안타 1볼넷 3타점을 기록하며 팀의 6-4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활약을 통해 이대호의 시즌 타율은 0.288에서 0.298로 상승했다.

경기 후 MLB.com은 "이날 시애틀은 4회 2사까지 15명의 주자를 내보냈지만, 3점밖에 내지 못하면서 별다른 이득을 누리지 못했다. 하지만 3-2로 앞선 4회초 2사 만루에서 이대호가 2타점 2루타를 때려내며 3점차 리드를 잡을 수 있게 됐고, 보다 쉽게 경기를 풀어갈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날 1회초 2사 1, 2루 찬스에서 첫 타석에 나선 이대호는 탬파베이 선발투수 블레이크 스넬을 상대로 1타점 적시타를 때려내며 팀에게 리드를 안겨줬다. 이대호의 선제 타점 이후 시애틀은 2점을 더 뽑아냈다. 하지만 이어진 공격에서 추가 득점을 만들어내지 못했고, 3회말 2점을 내주며 3-2로 1점차 추격을 허용하기도 했다.

경기를 보다 쉽게 풀어가기 위해서는 추가 득점이 절실했다. 여기서 또 이대호가 일을 냈다. 이대호는 4회초 2사 만루 찬스에서 탬파베이의 두 번째 투수 라이언 가튼을 상대로 2타점 2루타를 때려내며 다시 한 번 점수 차를 3점으로 벌리는데 앞장섰다. 또한 이대호는 시즌 첫 2루타까지 기록하는데 성공했다. 이대호의 활약과 함께 시애틀은 탬파베이를 6-4로 제압하고 전날 패배를 설욕했다.

마지막으로 MLB.com은 "이대호는 플래툰으로 기용되고 있는 상황에서도, 좋은 활약을 펼치고 있다"며 "한국에서 온 34세의 신인 선수는 올 시즌 겨우 114타수에서 타율 0.298, 10홈런 27타점으로 뛰어난 성적을 거뒀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