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립스틱프린스' 김희철 "첫 단독 MC 부담되지만 토니 형 의지"

한아름 인턴기자 / 입력 : 2016.11.28 11:43 / 조회 : 87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김휘선 기자


가수 김희철이 '립스틱 프린스'에서 첫 단독 MC에 부담스러움을 전했다.

28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센터에서 On Style '립스틱 프린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김희철은 "단독 MC를 맡게 돼 부담스럽다"며 "늘 제가 중심이기보다는 보조역할을 잘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김희철은 "남자들만 나오는 프로그램이라 더 고민이 앞섰는데 토니 형과 함께라 든든했다"라며 애정을 과시했다.

김희철은 "소녀시대의 태연이나 윤아 씨를 초대하고 싶었다"며 "이제까지 본 것 중에 화장 안 한 얼굴이 가장 예쁜 연예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오는 1일 방송될 '립스틱 프린스'에선 아이돌 꽃미남 프린스들이 화장은 여자들의 것이란 편견을 깨고 메이크오버 쇼를 선보일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한아름|hans9@mtstarnews.com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한아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