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날' 김남길 "나는 순수하지 않아 못하겠다고 거절했었다"(V앱)

김태형 인턴기자 / 입력 : 2017.03.07 19:40 / 조회 : 404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네이버 V라이브 '김남길 X 천우희 <어느날> V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V라이브를 통해 배우 김남길과 천우희가 영화 ‘어느날’을 소개했다.

7일 공개된 '김남길 X 천우희 '어느날' V라이브'에서 배우 김남길과 천우희가 영화 '어느날' 개봉에 앞서 네이버 V앱 라이브를 통해 먼저 관객들과 만남을 가졌다.

김남길은 영화 ‘어느날’을 “아내를 잃고 무기력하게 살아가는 강수(김남길 분) 앞에 다른 사람의 눈에는 보이지 않는 영혼 미소(천우희 분)가 등장하며 일어나는 일을 담아낸 휴먼 드라마”라고 소개했다.

이어 김남길은 처음에는 어른동화 같아서 자신은 순수하고 착해보이지 않아 못하겠다고 거절했다고 말했다. 그러다 “후에 다시 시나리오를 보며 생각해보니 감성적인 연기를 보여드리기 위해 결정하게 되었다”고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김남길과 천우희에게 “전작들에 비해 육체적으로 덜 힘들지 않았냐”는 질문에 천우희은 “육체적으로는 덜 힘들었지만 정신적으로 더 힘들었다. 책임감, 표현력이 쉽지 않아서 그런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김남길은 “저는 천우희씨 때문에 힘들었다”고 응수했다.

한편 김남길과 천우희가 출연한 영화 '어느날'은 오는 4월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