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성시경 "토니안, 나에게 술 대결 신청 ..귀여웠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03.17 11:20 / 조회 : 1260
  • 글자크기조절
image
성시경 / 사진제공=SBS


가수 성시경이 "토니안이 나에게 술 대결을 신청했다"라고 폭로했다.

17일 오후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성시경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 된 녹화에서 성시경은 과거 토니안이 직접 자신에게 "성시경씨가 술을 잘 먹는다고 해서 한번 만나보고 싶었다"며 술 대결을 제안했던 일화를 폭로했다.

성시경은 그때 술자리를 떠올리며 "(토니안이) 형이지만 귀여웠다. 나랑 마시면 어떤 일이 일어날지 모르고..."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에 빠트렸다. 알려진 것 처럼 성시경은 연예계의 유명한 애주가이자 주당.

이를 보고 MC신동엽도 맞장구를 쳤다. 신동엽은 "성시경의 아버지도 주당으로 유명하시다. 성시경의 남다른 술 사랑은 아버지로부터 물려받은 것이다"라고 전했다.

성시경은 “"지어 조카가 막걸리를 보고 '할아버지가 마시는 우유'라 부를 정도로 아버지는 항상 술을 드신다"라며 "얼마 전엔 간수치가 안 좋게 나왔다고 슬퍼하시며 또 술을 드시더라"라고 아버지의 못 말리는 술사랑을 고백했다.

한편 연예계 대표 주당 성시경과 토니안의 1:1 술 대결 결과는 17일 오후 11시 20분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