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성모병원, 집단감염 여파로 '폐쇄'..'2000여명 검사 실시'

박소영 인턴기자 / 입력 : 2020.03.31 17:51 / 조회 : 31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뉴스1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집단감염이 발생한 의정부성모병원이 오는 4월 1일 0시부터 폐쇄된다.

뉴스1에 따르면 의정부성모병원에서는 31일 간호사 1명, 환자 2명, 간병인 4명 등 총 7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의정부시와 성모병원은 임직원·환자·보호자·간병인 포함 2000여명에 전수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9일 양주시 장흥면에 위치한 베스트케어요양원에서 해당 병원으로 이송된 75세 남성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직후 숨졌고 이후 8층 1인실에 입원 중인 82세 여성 B씨가 추가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이에 따라 의정부성모병원 8층에 대한 전수조사를 진행, 조사 하루 만에 7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오는 집단 감염이 발생한 것이다.

한편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경기도와 의정부시, 의정부성모병원은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모든 방법을 강구하겠다"고 공지한 바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