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영탁 "연인과 헤어짐 알았다" 고백..임영웅 '눈물'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10.15 08:00 / 조회 : 76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화면 캡처


트로트 가수 영탁이 '뽕숭아학당'에서 이별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서는 F4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가을 수련회를 떠났다.

이날 오후 심화학습으로 진행된 '아냐고 퀴즈'에서는 영탁에 대해 '눈물을 흘리는 데 걸리는 시간은?'이란 문제가 나왔다.

image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화면 캡처


영탁은 윤종신의 '좋니'를 눈물곡으로 신청하며 "헤어져야 하는 상황이란 걸 서로 알고 있었는데, 마지막 날 코인노래방에서 여자친구에게 노래를 불러주고 헤어졌다"고 자신의 이별 사연을 밝혔다.

'좋니'가 흘러나오자 F4는 '눈물 먼저 흘리기' 챌린지를 했다. 임영웅이 1분 2초 만에 눈물을 흘렸고, 영탁은 눈물 흘리기에 실패했다.

영탁은 임영웅에게 "너 하품했지"라고 물었고, 임영웅은 "아니다"고 했다. 그러나 임영웅은 하품을 해 눈물을 흘린 것으로 카메라 판독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