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PD님 긴장하세요~방탄소년단 진, 빛나는 재치+유머..'준비된 예능神'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9.08 06:49 / 조회 : 14773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 진(BTS JIN)
방탄소년단(BTS) 진이 세련된 재치와 유머 감각으로 전 세계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7일 공개된 방탄소년단 자체 제작 예능 프록그램 '달려라 방탄' 150화에서는 '쩐의 전쟁 호캉스 1편'이 그려졌다.

image


이날 방송에서 진은 댄디한 스타일의 머리, 앞머리 사이로 살짝 보이는 봉긋하고 잘생긴 이마, 금방이라도 이슬이 맺힐 것 같이 맑고 깨끗한 피부, 입체적이고 뚜렷한 이목구비로 천상 아이돌의 모습을 보여주었고, 아이보리색의 트레이닝 복에 옐로우 색의 슬리퍼를 매치하여 편안하면서도 감각적인 스타일을 연출했다.

image


진은 방 배정 게임인 '속담 이어 말하기' 문제에서 '개똥도 약에 쓰려면 없다'는 속담과 '공든 탑이 무너진다'는 속담을 맞혀서 그랜드 마스터스 베이 룸을 배정받았다.

문제를 맞히고 방을 배정받은 진은 제작진들이 있는 일명 VIP석으로 이동을 해 바닥에 앉아 어느새 자연스럽게 진행자가 되어 멤버들에게 '신조어' 문제를 출제하기 시작했다. 서로를 너무 잘 아는 멤버들이기에 문제를 출제하는 진도 문제를 푸는 멤버들도 몰입도가 최고조에 이르러 문제를 푸는 분위기는 마치 축제의 현장같았다.

또한 진은 '속담 이어 말하기' 문제 역시 멤버들의 의견을 물어보며 난이도를 조절해서 출제를 하는 센스있는 진행을 했다.

image


방 배정 게임이 끝나고 진은 배정된 방에 들어가 호캉스답게 룸 침대에 편하게 누워 방안에 준비된 큐 카드를 읽고 미션을 들었다. 진의 개인캠에는 진이 침대에 누워있는 영상이 계속 나와 진이 이번 호캉스 편의 기획의도를 제대로 이해하고 즐기는 모습을 보여줬다.

게임은 '제로 게임'으로 호캉스 속 달방 머니 한도 0으로 만들기. 정해진 한도 금액을 알지 못한 채 객실에 들어온 순서대로 룸서비스를 무조건 이용해서 한도를 딱 맞췄을 경우, 상금 700만원을 인원수대로 배분하는 것이다.

다음화 예고에서는 상금 700만원이 걸린 본격적인 쩐의 전쟁이 시작되어 전쟁을 둘러싼 멤버들의 두뇌 싸움이 되기를 기대했지만 멤버들이 내일 없이 리얼로 호캉스를 즐기는 모습을 보여줘 다음화가 어떻게 이어질지 기대된다.

팬들은 "진아 오늘도 얼굴에 멋짐이 가득하구나", "석진이가 게임 진행하니까 너무 재밌다. 몰입감 최고", "진이 오늘 호캉스 특집에 너무 잘 어울리는 복장이야 특급 칭찬이야", "진아 바지주머니에 손 넣은거 왜이렇게 멋있니", "석진아 석진이가 진행하는데 나 대답하고 있었어", "진이는 시간을 거꾸로 먹나봐 오늘 입은 옷 보니 애기같아" 등 유쾌한 반응을 보였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