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나] 英 BBC도 한국 혹평..."SON 전력질주하는데 지원이 없잖아?"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11.28 23:01 / 조회 : 414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영국 매체 'BBC'도 한국의 경기력을 혹평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28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가나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2차전 경기를 치르고 있다. 전반전 끝난 현재 0-2로 끌려가고 있다.

한국은 김승규(GK), 김진수, 김민재, 김영권, 김문환, 황인범, 정우영, 권창훈, 손흥민, '작은' 정우영, 조규성이 선발로 나섰다.

전반 초반 한국은 주도적인 경기를 펼쳤지만 전반 23분, 33분 살리수와 쿠두스에게 내리 두 골을 내주며 완전히 무너졌다. 전반전에만 0-2로 스코어가 벌어지자 한국은 완전히 무너지기 시작했다.

지난 1차전 우루과이와의 경기와는 완전히 다른 경기력이다. 조직력도 최악이었다. 'BBC'도 이 부분을 지적했다. 'BBC'는 "손흥민이 가나 진영 깊숙한 곳으로 전력 질주했다. 하지만 밀려났다. 지원이 없다"라며 한국의 팀 플레이 부재를 지적했다.

가나는 반드시 잡아야 하는 경기다. 하지만 8년 전 알제리전의 재앙이 재연되고 있다.

사진=뉴스원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