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X임수정 케미 빛났다..'싱글 인 서울', 비하인드 스틸 공개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3.12.06 08:01 / 조회 : 91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싱글 인 서울' 스틸컷
'싱글 인 서울'의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혼자가 좋은 파워 인플루언서 '영호'와 혼자는 싫은 출판사 편집장 '현진'이 싱글 라이프에 관한 책을 만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웰메이드 현실 공감 로맨스 '싱글 인 서울'이 끝없이 사랑스러운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비하인드 스틸은 '싱글 인 서울'의 촬영 현장과 따듯한 분위기를 담았다. 먼저, '영호' 역의 이동욱이 "정말 편한 형처럼 대해줘서, 저도 배우로서 캐릭터에 대한 고민이 있을 때마다 쉽게 논의할 수 있다"고 말한 것처럼, 대본을 바라보며 서로의 의견을 교환하는 이동욱, 박범수 감독의 모습을 통해 훈훈했던 현장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이어 이동욱, 임수정이 함께 영화에 집중하고 있는 스틸은 같은 화면에 있는 것만으로도 기분 좋은 두근거림을 선사하는 로맨스 케미를 보여준다. 박범수 감독은 "모든 장면에서 둘의 케미가 돋보였고, 현장에서 작은 디테일까지 서로 많이 챙겼다"라며 두 사람이 보여 줄 설레는 연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현진' 역을 맡은 임수정은 "현장에서 서로 자유롭게 대화를 나눌 수 있었고, 참여했던 전 스태프들이 너무 편하고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던 것 같다"라며 '싱글 인 서울'만의 특별하고 자유로운 촬영 분위기를 전했다.

또한, 비하인드 스틸을 통해 우리 주변에 있을 것 같은 매력 만점의 캐릭터들을 표현하기 위한 배우진과 제작진의 노력을 엿볼 수 있다. 공감을 부르는 다양한 싱글들의 모습을 담은 스틸은 동네북 출판사의 대표 '진표'(장현성 분), '현진'의 든든한 지원군 '경아'(김지영 분), 출판사 분위기 메이커 '윤정'(이미도 분), 출판사 막내 '병수'(이상이 분), 출판사 디자이너 '예리'(지이수 분)의 화면 밖 모습으로 현장의 유쾌한 분위기와 자연스러움을 담았다. "공감에 포인트를 맞춰 다양한 싱글들의 모습을 배치해서 공감대를 더 주려고 노력했다"라는 박범수 감독의 말처럼 '싱글 인 서울'은 전 세대의 공감을 유발하며 유쾌한 재미를 선사한다.

한편 '싱글 인 서울'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기자 프로필
김나연 | ny0119@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김나연입니다. 항상 노력하고, 한 발 더 앞서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