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이상준과 핑크빛♥ 기류.."母가 오빠 남자로 좋아해"[구해줘 홈즈]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4.02.21 10:22 / 조회 : 33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22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정다히,김문섭,김진경 /이하 '홈즈')에서는 개그맨 이상준이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는 강북 산세권 매물을 찾는 모녀가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등산을 좋아하는 엄마는 공기 좋은 집에서 힐링하고 싶어 산세권 매물을 찾는다고 말한다. 희망 지역은 딸이 다니고 있는 홍대까지 대중교통 40분 이내의 곳으로 기본 옵션은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고 한다. 예산은 전세가 5억~6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복팀에서는 이상준과 박나래가 대표로 출격하며, 덕팀에서는 양세찬이 대표로 출격한다. 세 사람은 덕팀의 '남산세권' 매물이 있는 용산구 서빙고동으로 향한다. 도보권에 서빙고역과 용산 가족 공원이 있는 곳으로 인근에 국립중앙박물관과 용리단길이 있다고 한다.

실내에 들어선 양세찬은 '홈즈'에서 최초로 공개되는 뷰라고 말하며, 거실에서 내려다보이는 용산 미군기지 뷰를 소개한다. 116년간 금단의 구역이었던 미군기지가 평택으로 이전하면서 2020년 8월부터 전면 개방된 곳으로 붉은 벽돌의 건물들이 이국적인 뷰를 자랑했다.

이어, 세 사람은 용산구 맛프라 체크를 위해 인근 식당을 찾는다. 이 자리에서 박나래는 이상준이 이국주 개인 채널에 출연해 '내가 박나래를 놔줘야 될 것 같았다.'고 발언한 것에 대해 따져 묻는다. 유난히 화를 내는 박나래와 어쩔 줄 몰라 하는 이상준의 모습에 스튜디오가 술렁거렸다는 후문이다.


이 자리에서 박나래는 이상준에게 신세를 졌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 박나래는 "조카 돌잔치를 앞두고 사회자가 필요해 상준오빠에게 부탁을 했다. 광주까지 내려와 줬는데, 하필 내가 급한 스케줄이 잡혀서 못 내려갔다."고 말한다.

이어 박나래는 "돌잔치 이후 엄마가 상준오빠 잘 있냐고 안부를 묻는다. 오빠를 좋아한다. 남자로 좋아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한다. 이에 이상준이 "나래어머니가 나에게 '우리 나래랑 좀 어떻게 해 봐~'라고 부탁했다."고 말하자, 당황한 박나래는 즉석에서 엄마와 전화연결을 시도한다. 박나래 엄마와의 통화를 들은 스튜디오 코디들은 모두 박장대소 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유발한다.

서울 강북 산세권 매물 찾기는 22일 목요일 밤 10시 MBC '구해줘! 홈즈'에서 공개된다.
기자 프로필
한해선 | hhs4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가요방송부 연예 3팀 한해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