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도 눈물도 없이' 이소연, 오창석과 닭발집서 의미심장..사건 협조 요청

최혜진 기자 / 입력 : 2024.02.26 16:56 / 조회 : 46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피도 눈물도 없이'에서 이소연이 오창석에게 사건 협조를 요청한다.


26일 방송되는 KBS 2TV 일일드라마 '피도 눈물도 없이' (연출 김신일, 극본 김경희) 25회에서는 혜원(이소연 분)과 성윤(오창석 분)이 의미심장한 대화를 나눈다.

앞선 24회 방송에서는 혜원의 아빠 민태(유태웅 분)와 친엄마 영주(윤복인 분)가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영주는 돈을 뜯어낼 생각으로 민태에게 혜원의 소식을 물었고, 민태는 "연락이 되지 않은 지 꽤 됐다"고 거짓말을 했다. 한편 혜원은 남편인 지창(장세현 분)에게 임신 사실을 알리려 은근슬쩍 떠봤지만 썩 좋지 않은 반응에 서글픈 마음을 드러냈다.

이런 가운데 25회 방송을 앞두고 스틸컷이 공개됐다. 스틸컷에는 닭발집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는 혜원과 성윤의 모습이 포착됐다. 임신한 혜원이 혼자 닭발을 먹고 있는 모습 본 성윤은 혜원이 앉은 테이블에 같이 앉는다. 합석한 두 사람은 사망한 단웅(이창욱 분) 작가 사건을 재수사할 방법에 대해 의논한다. 이에 혜원이 성윤에게 협조를 구한다.

그런가 하면 혜원의 시할머니인 명애(정혜선 분) 집에 경찰이 찾아온다. 명애의 딸 이라(정수영 분)는 경찰에게 발끈하는 태도를 보이고, 명애는 깜짝 놀라 이라에게 버럭한다고.


'피도 눈물도 없이' 제작진은 "남편도 모르는 혜원의 임신을 성윤은 걱정스럽게 바라본다. 과연 성윤은 혜원을 도와 사건을 해결하려 할 것인지 25회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 이라의 행동 또한 흐뭇한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날 오후 7시 50분 방송.
기자 프로필
최혜진 | hj_6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2팀 최혜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