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불사' 송일국·한채영, 수중 키스신 공개

김지연 기자 / 입력 : 2010.03.05 09:27 / 조회 : 10433
  • 글자크기조절
image


최근 수영복 신을 통해 탄력적 몸매를 과시한 MBC '신이라 불리운 사나이'의 송일국, 한채영 커플이 이번에는 수중 키스신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지난 4일 경기도 포천의 한 수중촬영 스튜디오에서 수중 키스신을 촬영했다.

이날 촬영은 극 중 최강타(송일국 분)가 물에 빠진 진보배(한채영 분)를 구출하는 장면으로, 6시간이 넘는 수중촬영에도 연기자들은 즐거운 모습을 보이며 촬영장 분위기를 밝게 했다.

촬영을 마친 후 한채영은 5일 MBC를 통해 "내가 수영을 못해 걱정이 많았는데, 송일국씨가 자신도 숨쉬기 힘든 상황에서도 나를 먼저 끌어올려주려는 매너를 보였다"고 말했다.

이에 송일국은 "한채영은 뒤로 입수해 물도 많이 먹었고, 장시간 촬영이 지속되어 체온이 떨어지는 등 나보다도 훨씬 고생이 많았다"라고 말하며 서로를 챙기는 훈훈한 모습을 연출했다.


한편 송일국, 한채영, 김민종, 한고은, 조진웅, 유인영 등이 출연하는 '신이라 불리운 사나이'는 오는 6일 첫 방송된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