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진화 "남편 김원효, 누드로 다니는 것 좋아해"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2.06.19 11:25 / 조회 : 5568
  • 글자크기조절
image
심진화(왼쪽)와 김원효 부부 ⓒ스타뉴스


개그우먼 심진화가 남편이자 동료인 김원효의 이색 버릇을 공개했다.

19일 MBC뮤직에 따르면 심진화는 최근 진행된 '원더풀데이' 녹화에 방송인 임성민 및 가수 이영현과 함께 게스트로 참여했다.

심진화는 이 프로그램의 촬영에서 호란 박정아 소유진 등 MC들 및 게스트들과 결혼과 관련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김원효의 괴이한 습관에 대해 이야기를 꺼냈다.

심진화는 "김원효는 집에서 다 벗고 누드로 있는 것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또한 심진화는 자신이 김원효의 누드 습관에 대해 불편한 심경을 내비치자, 김원효가 소심하게 대응한 사실도 고백했다.

어느 날 외출 후 집에 돌아오니 김원효가 넥타이까지 메고 정장차림을 하고 삐쳐 있었다고 털어놔 녹화현장에서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심진화의 유쾌한 고백은 이날 오후 11시 방송될 MBC뮤직 '원더풀데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