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내가 여우? 나는 완전 곰이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06.26 11:39 / 조회 : 1980
  • 글자크기조절
image
ⓒ임성균 기자 tjdrbs23@


미스코리아 출신 여배우 이하늬가 자신은 눈치가 없다고 밝혔다.

이하늬는 26일 오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나는 왕이로소이다'의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나는 곰이다"고 말했다.

이하늬는 이 자리에서 '눈치왕'을 뽑는 가운데 "여자도 여우가 곰보다 낫다"며 "(남자가) 네가 정하라고 하기 보다는 정해주는 게 좋다"고 말했다.

그는 "기분 안 좋게 하는 거 보다는 남자가 눈치를 보고 기분 좋게 해주면 좋다"고 밝혔다.

이하늬는 자신에게 '여우냐, 곰이냐'는 질문에 "저는 완전 곰이다"고 말했다.

이하늬는 '나는 왕이로소이다'에서 양반댁 규수 수연 역을 맡았다.

'나는 왕이로소이다'는 갑작스런 세자 책봉에 겁먹은 충녕(주지훈 분)이 궁에서 도망가 그와 닮은 노비 덕칠이 대신 충녕 행세를 하게 되는 이야기다. 올해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