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떡칠녀 등장..피부관리 노하우는 '소주 미스트?'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6.27 14:02 / 조회 : 11161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tvN '화성인 바이러스'>


'화장떡칠녀'가 자신만의 피부 관리 방법으로 '소주 미스트'를 선정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화성인 바이러스'에는 지난 3년 동안 화장을 지우지 않고 덧칠만 해왔다고 밝힌 일명 '화장떡칠녀'가 등장해 시청자들을 경악케 했다.

이날 방송에서 '화장떡칠녀'는 화장을 지우지 않아 트러블이 일어난 적이 없는지 묻는 질문에 "가끔 심하다 싶을 때 최우의 수단으로 '소주 미스트'를 사용한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시범을 원하는 MC들의 요청에 화성인은 '소주 미스트'를 직접 만들어 자신의 얼굴에 뿌리는 모습을 선보였고, 아침에 피부 상태가 안 좋으면 뿌린다고 말해 MC들을 경악케 했다.

한편 이날 화장떡칠녀는 화장을 지우는 않는 이유로 물에 대한 거부감을 드러내며 목욕을 일주일에 한 번씩 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