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희원 "나르샤와 편해졌다..호칭은 오빠"

김영진 인턴기자 / 입력 : 2012.06.28 00:05 / 조회 : 7357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MBC '라디오스타'


배우 김희원이 나르샤와의 사이를 해명했다.

김희원은 27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 출연해 "지난 번 나르샤와 함께 '라스' 출연 후 친해졌다"고 말했다.

MC 윤종신이 김희원에게 "요즘 나르샤와의 소문이 있다"며 "둘이 방송 후 부쩍 친해졌다더라"고 말했다.

이어 윤종신은 "밥도 먹고, 번호도 교환하고 드라이브도 했다더라"라고 하자 김희원은 놀라며 "드라이브는 나도 처음 듣는 말이다"라고 해명했다.

김희원은 "방송 이후 나르샤와 편하게 대화하며 지낼 수 있었다"며 "서로 호칭은 오빠와 나르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라스'에는 MBC 드라마 '빛과 그림자' 특집으로 김희원 안재욱 조미령 류담이 출연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