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혜진 조카, 심혜진에게 애틋.."엄마 얼굴 보여"

노형연 인턴기자 / 입력 : 2012.06.28 21:40 / 조회 : 12523
  • 글자크기조절
image
ⓒKBS 2TV '스타인생극장'


배우 심혜진의 조카들이 심혜진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스타인생극장'에서 미국에 사는 조카들이 한국으로 와 심혜진의 화보 촬영장에 방문했다.

이날 방송에서 심혜진은 촬영장에서 조카들을 발견하고 함박웃음을 지었다.

심혜진의 첫째 조카 심재민(22)군은 "(심혜진) 이모한테서 엄마 얼굴이 제일 많이 보인다"라며 "때문에 나도 모르게 더 엄마 같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심재민군은 "이모가 지금 우리를 지켜주지 않냐"라며 "성공해서 앞으로는 이모를 우리가 지켜줄거다"라고 이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둘째 조카 심재원(19)군은 "평소에 다 알고 있는데 표현을 잘 못했다"라며 "이모가 빈자리 채워주려고 노력해주는 것 안다. 사랑해"라고 애교 있는 표현을 했다.

한편 심혜진의 언니 고 심명군은 지난해 혈액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