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강소라, 前소속사 KM컬쳐와 계약..영화 준비

안이슬 기자 / 입력 : 2012.06.29 10:29 / 조회 : 4420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강소라 ⓒ이동훈 기자


배우 강소라가 이전 소속사인 KM컬쳐와 다시 손을 잡았다.

강소라 측은 29일 스타뉴스와 전화 통화에서 최근 JM컴퍼니와 계약이 만료된 강소라가 JM컴퍼니 이전 소속사인 KM컬쳐와 계약했다고 밝혔다.

영화 '써니'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강소라는 KM컬쳐에서 활동하다가 주진모가 세운 기획사 JM컴퍼니로 소속사를 옮겼다. 이후 JM컴퍼니와 계약이 만료되고 주진모도 판타지오로 기획사를 옮기며 새로운 소속사를 물색했다.

강소라 측은 "원래 활동하던 소속사인데다 이전에 함께 일하던 관계자들이 있어 KM컬쳐와 계약하게 됐다"고 밝혔다.

강소라는 KM컬쳐의 신작 '나의 파바로티'에도 캐스팅 돼 올 여름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나의 파바로티'는 음악교사와 낮에는 학생이지만 밤에는 유흥업소를 관리하는 조폭 건달로 이중생활을 하는 고교생의 이야기다. 한석규 이제훈 강소라가 출연하고 '쳥연'을 연출한 윤종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