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 매니저에 집착 "한시간마다 전화해 위치확인"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7.06 08:57 / 조회 : 3238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가수 지나가 매니저에게 집착한다는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지나는 지난 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에 출연해 엉뚱한 매력을 과시하며 남다른 예능감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정형돈은 지나에게 "매니저에게 집착이 심하다는 소문이 있다"고 질문했고, 이에 지나의 매니저는 스튜디오에 등장해 지나의 집착증세를 폭로했다.

지나의 매니저는 "집착이 엄청나다. 친구들을 만나는 술자리에서 두 시간이 지나면 전화가 바로 온다. 위치를 확인하고 한 시간에 한 번씩 '언제 들어오냐'며 전화가 온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이에 지나는 "내가 남자친구가 없어서 그런 것 같다"며 "언니(매니저)가 너무 인기가 많다. 매일 나만 혼자 두고 다닌다"고 투정을 부려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지나는 아이돌 가수들이 뽑은 '모델돌' 투표에서 당당히 2위를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