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신세경, 부끄러운 '큐티힙합' "귀여워~"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2.07.15 18:52 / 조회 : 5994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신세경이 '런닝맨'에서 귀여운 힙합으로 눈길을 끌었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배우 유준상, 신세경, 가수 노사연이 게스트로 출연, '미녀와 야수'를 콘셉트로 레이스가 펼쳐졌다.

유재석 이광수 노사연이 '사연공주' 팀, 게리 하하 신세경이 '세경공주'팀, 송지효 김종국 지석진이 '지효공주'팀을 이렀다.

이날 방송에서 1라운드 '공주마블'에서 1위를 차지한 세경 팀은 차량을 타고 2라운드 게임장소인 수영장으로 이동했고 이와중에 게리와 하하는 코믹 힙합으로 웃음을 안겼다.

신세경은 "힙합 모르냐"는 게리의 말에 "다시 하자"고 제안했고, 결국 게리의 힙합에 "컴 온~"이라고 부끄러운 듯 작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하는 "귀여워"라며 신세경의 '큐티 힙합'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한편 이날 신세경은 각종 게임에서 몸 사리지 않은 활약으로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