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은혁 "대세 '칼군무', 슈퍼주니어가 원조"

김영진 인턴기자 / 입력 : 2012.07.24 00:39 / 조회 : 7500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MBC '놀러와'


그룹 슈퍼주니어 은혁이 '칼군무' 원조가 슈퍼주니어라고 밝혔다.

은혁은 23일 오후 방송된 MBC '놀러와'에 출연해 "'칼군무'의 원조는 슈퍼주니어다"라고 당당하게 말했다.

은혁은 "당시 '군무'라는 말이 없었다. 하지만 우리는 멤버가 많아 '칼군무'라는 말이 생겼다"며 "'칼군무'는 슈퍼주니어의 확실한 강점"이라며 '칼군무' 기원에 대해 언급했다.

이어 예성은 "군무도 뛰어나지만 각자 멤버들의 개인기도 뛰어나다"며 "내 개인기는 눈빛으로 무대를 제압하는 것"이라고 말하며 즉석에서 눈빛 연기를 보여줬다.

한편 이날 '놀러와'에는 슈퍼주니어와 소방차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