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컬&하하, '음중' 첫방..형돈이와 대준이 '깜짝출연'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2.08.04 16:39 / 조회 : 8700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컬 앤 하하의 '음악중심' 첫방에 형돈이와 대준이가 깜짝 지원사격에 나섰다.

4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최근 신곡 '부산 바캉스'를 낸 스컬 앤 하하의 지상파 첫 무대가 펼쳐진 가운데 형돈이와 대준이, 정형돈과 데프콘이 깜짝 출연했다.

정형돈과 데프콘은 허리에 고무튜브를 두른 채 무대 내내 뒷편에서 대기하다 마지막 후렴구가 나올 무렵 깜짝 등장, 하하와 스컬, 피쳐링을 맡은 이단옆차기와 함께 신나는 무대를 꾸몄다. 흥겨운 무대 가운데서도 정형돈과 데프콘의 허리에 꽉 낀 고무튜브가 더욱 웃음을 자아냈다.

'하하 앤 스컬'로 지난해 MBC '무한도전' '나도 가수다'에 함께 출연했던 스컬과 하하는 최근 스컬 앤 하하(SKULL & HAHA)라는 이름으로 미니앨범 '야 맨!!'(YA MAN!!)을 내고 다시 레게 바람 일으키기에 나섰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