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희, '빵꾸똥꾸' 방송사고 사과 "죄송스럽다"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8.22 15:43 / 조회 : 5609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YTN '뉴스12-이슈 앤 피플'>


아역배우 진지희가 '빵꾸똥꾸' 관련 뉴스를 진행하던 앵커가 웃음을 터트린 것과 관련해 사과를 전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YTN '뉴스12'의 '이슈 앤 피플'에는 서울국제청소년영화제 홍보대사인 김종현 집행위원장과 배우 진지희가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진지희는 "과거 '빵꾸똥꾸'와 관련된 뉴스를 진행하던 앵커가 NG를 낸 적이 있었다. 해당 화면을 본 적이 있느냐"는 앵커의 질문에 "본 적이 있다. 영상을 보고 엄청 웃었다. 나중에는 조금 죄송스러웠다"고 사과를 전했다.

앞서 YTN 이종구 앵커는 MBC 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에서 진지희의 유행어로 잘 알려진 '빵꾸똥꾸'라는 단어가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권고조치를 받았다는 뉴스를 전하던 중 웃음을 참지 못하는 방송 사고를 일으켜 큰 화제를 모았다.

한편 이날 진지희는 인기에 대한 부담감과 관련해 "인기는 얻으면 당연히 좋지만 인기를 얻기 위해 노력하는 게 아니라, 노력하다보면 사람들이 박수를 쳐주는 게 인기인 것 같다"라는 발언과 함께 성숙한 모습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