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쇼' 이외수, 아내 빙의 고현정과 설전에 '진땀'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2.09.14 11:46 / 조회 : 9357
  • 글자크기조절
image
소설가 이외수(왼쪽)와 배우 고현정 <사진제공=SBS>


소설가 이외수가 배우 고현정과 한판 입씨름에 진땀을 흘렸다.

이외수는 14일 오후 방송하는 SBS 오디션 토크쇼 'GO Show(고쇼)'를 위한 녹화에 '철없어서 미안해'라는 주제로 출연해 아내에게 철없던 남편의 면모를 고백했다.

특히 이외수는 물심양면 집필을 도아 왔던 아내에게 생일선물이라고 준 기상천외한 물건과, 첫째 아이 출산 때 저질렀던 만행들에 대해 낱낱이 밝혀 MC들은 충격을 금치 못했다.

집필한 모든 책을 다 읽었을 정도로 이외수의 팬이라고 자처했던 고현정 마저 그의 철없음에 두 손 두 발을 들었다고.

이에 고현정은 철없는 남편과 함께 살면서 겪었을 이외수 아내의 속앓이를 대변하며, 마치 그녀로 빙의한 듯 자신의 솔직한 마음을 전달해 이외수는 물론 스튜디오의 모든 사람들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그녀의 이런 기세를 몰아 녹화 장에 와 있던 이외수의 아내 또한 그동안 못했던 말들을 털어 놓으면서 통쾌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방송에는 이외수 외에도 가수 타이거JK, 개그맨 이윤석이 출연해 평소 알려지지 않았던 자신의 철없는 행동들을 고백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