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부의신' 구하라, 군복무 친오빠 등장에 눈물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09.14 17:34 / 조회 : 7313
  • 글자크기조절
image
구하라와 친오빠 <사진제공=MBC>


걸 그룹 카라의 구하라가 친오빠와 재회해 감동의 눈물을 쏟았다.

14일 MBC에 따르면 구하라는 최근 진행된 예능 프로그램 '승부의 신' 녹화에 참여해 현재 군 복무 중인 친오빠와 갑작스런 만남을 가졌다.

이번 녹화에서 구하라의 카라와 걸 그룹 시크릿은 수원의 한 공군기지를 찾아 여러 종목에서 대결을 펼쳤다. '최고의 군통령' 타이틀을 놓고 두 팀이 대결한 가운데 실제로 군 복무 중인 구하라의 친오빠가 녹화 현장을 방문하면서 만남이 성사됐다.

그간 방송을 통해 "오빠를 위해 군 부대로 면회를 갔다"고 밝히기도 했던 구하라는 이날 "오빠를 오랜만에 만나서 정말 좋다. 오빠 사랑해"라고 애정을 전했다.

이날 카라와 시크릿은 매력대결, 팔씨름, 씨름 등 총7라운드에 걸친 접전을 펼쳤다. '승부의 신' 첫 걸 그룹 대결인 '군통령 결정전'은 오는 16일 오후 5시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