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스페셜' 싸이 "강제 해외진출? 이런 강제면 행복"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2.09.22 00:30 / 조회 : 18662
  • 글자크기조절
image


해외 진출해 성공적인 행보를 이어오고 있는 가수 싸이가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MBC스페셜-싸이 GO, 지금은 강남스타일~!'에서는 싸이와 세계적인 '강남스타일' 열풍을 집중 조명했다.

싸이는 이날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네티즌 분들이 요새 나한테 '강제 진출'이라는 단어를 써주더라"며 "뜻하지 않게 나왔다고 그런 단어를 써주시는데 이런 강제는 참 행복하다"고 말했다.

앞서 싸이는 본격적인 해외 진출을 위해 유니버설 리퍼블릭 레코드와 음반 유통을, 저스틴 비버 등이 속한 스쿠터브라운프로젝트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맺었다.

현재 미국에서 체류하고 있는 싸이는 최근 2012 MTV 비디오 뮤직 어워드 참석에 이어 NBC '투데이쇼', 'SNL' 등 현지 인기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월드 스타의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싸이는 또한 이날 방송에 "신인시절은 인생에 한 번 있는 것인데 저는 12년 만에 일생에 두 번째 신인 시절을 맞이했다"며 "그래서 설렌다"고 전했다.

싸이는 이어 "원래 내 것이 아니었으니까 안되면 어쩔 수 없는 것이다. 이것은 나한테 덤인 것이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도 싸이는 "누구에게나 또 날이면 날마다 올 수 있는 찬스는 아니다"며 "처음이자 마지막 기회인 것 같다는 마음이 있는데 팝의 본고장에서 끝까지 한 번 가보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는 지난 18일 유튜브 조회수 2억 건을 돌파했으며, 음원은 전 세계 30개국 아이튠즈에서 1위를 차지했다. 빌보드 싱글차트 '핫100'에는 11위에 랭크, 미국에 진출한 한국 가수 중 최고 기록을 세웠다.

싸이는 오는 21~22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아이 하트 라디오 뮤직(iHeartRadio Music) 페스티벌' 무대에도 오른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