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뭐길래' 류승수, 박정학 실직 사실 '폭로'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2.10.11 20:11 / 조회 : 210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MBC 일일시트콤 '엄마가 뭐길래' 캡처>


'엄마가 뭐길래' 류승수가 박정학의 실직 사실을 폭로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시트콤 '엄마가 뭐길래'에서 박정학(박정학 분)은 직장에서 해고당한 사실을 류승수(류승수 분)에게 들켰다.

이날 박정학은 만화방에서 시간을 보내던 중 우연히 류승수를 만나게 되고, 류승수는 박정학에게 "형님 여기서 왜? 회사 잘린 거 아니죠?"라고 물었다.

이에 박정학은 자신의 사연을 이야기 하며 "일자리 구하고 있으니깐 가족들에게는 말 안 해도 될 거야"라고 말했다. 이어 류승수는 "네 저는 무슨 일이 있어도 형님편입니다. 힘내세요"라며 비밀을 지켜 줄 것을 약속했다.

하지만 류승수는 답답함을 참지 못하고 결국 가족들 앞에서 박정학의 실직 사실을 폭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