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마오' 제해창 탈락..패자부활전서 유소라에 敗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2.10.19 22:14 / 조회 : 4139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 KBS 2TV '내 생애 마지막 오디션'>


제해창이 '내 생에 마지막 오디션'에서 탈락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내 생애 마지막 오디션'(이하 '내마오')에서는 제해창, 강온, 멜로디, 박유민으로 구성된 멜로디즈가 최하위 팀으로 선정됐다.

팀 내 자체투표로 최종 탈락자로 뽑힌 제해창은 "비록 이렇게 떨어졌지만 멋있는 친구들과 KBS라는 방송국에서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방송도 할 수 있었다. '내마오'는 내 인생의 마지막이 아닌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는 계기를 주었다"고 탈락 소감을 밝혔다.

이후 진행된 패자부활전에서 제해창과 지난 주 패자부활전으로 살아남은 유소라는 각각 이적의 '하늘을 달리다'와 하늘의 '웃기네'를 열창했고 심사위원들은 만장일치로 유소라를 선택해 제해창이 최종 탈락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가수 리아와 조성모의 조카 오세준, 장민호, 만성 신부전증으로 투병중인 윤선중, 김완선의 매니저 김정현으로 구성된 더그래팀이 권인하, 강인원, 김현식의 '내 마음속의 수채화'로 473점을 얻어 1위를 차지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