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 "'안녕하세요'는 은인 같은 프로그램"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11.18 13:49 / 조회 : 4059
  • 글자크기조절
image
신동엽ⓒ임성균 기자


MC 신동엽이 '안녕하세요'를 은인 같은 프로그램이라고 밝혔다.

신동엽은 18일 오후 1시 서울 여의도 KBS별관에서 열린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의 100회 특집 기자간담회에서 '안녕하세요'가 100회를 맞은 소감을 전했다.

신동엽은 이 자리에서 "'안녕하세요'는 2년 전 정신적으로도 주변상황이 많이 혼란스러웠던 저의 마음을 다잡고 시청자들께 갈 수 있게 해준 프로그램이다"고 말했다.

이어 "시청자들께서 긍정적으로 바라봐주셔서 은인과 같은 프로그램이다"고 덧붙였다.

신동엽은 이영자, 컬투 등과 '안녕하세요'에서 호흡을 맞추게 된 소감도 전했다. 그는 "이영자씨와 초창기에 콤비로 다양한 역할을 했었다"며 "이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아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영자씨와 다시 호흡을 맞추게 돼 의미가 있다"며 "표현은 안 했지만 기분은 좋았다"고 덧붙였다.

신동엽은 컬투와 '안녕하세요'에서 만나 호흡을 맞추게 된 것에 대해 "평소 컬투쇼를 즐겨 듣고 자주 듣는다"며 "사적인 만남에서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안녕하세요'를 함께 하게 돼 설레고 기대가 많았다"고 말했다.

'안녕하세요'는 지난 2010년 11월 첫 방송해 올해로 2년째다. 이영자, 신동엽, 컬투(정찬우, 김태균)가 MC로 활약 중이다.

한편 '안녕하세요'는 100회 특집은 그동안 '안녕하세요'에 고민사연을 들고 찾았던 사연의 주인공 100명이 방청객으로 참석한다. 또한 슈퍼주니어의 신동, 은혁, 성민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오는 26일 오후 방송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