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인화, '삼대째 국수집' 출연..정보석과 부부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2.12.03 11:21 / 조회 : 268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지앤지프로덕션>


배우 전인화가 내년 1월 방송 예정인 MBC 주말특별기획드라마 '삼대째 국수집'(극본 구현숙·연출 주성우, 가제)에 출연한다.

3일 MBC에 따르면 전인화는 이번 작품에서 정보석의 아내 양춘희 역을 맡는다. 기존의 이지적이고 똑 부러지는 캐릭터와 달리 소탈하고 친근한 모습으로 색다른 매력을 발산할 예정. MBC 드라마 '신들의 만찬' 이후 약 6개월만의 안방 컴백이다.

'삼대째 국수집'은 서울 변두리의 오래된 노포를 배경으로 삼 대째 국수공장을 운영하는 가족들의 이야기를 다룬 따뜻한 홈드라마다. 국수를 매개로 실타래처럼 엉킨 인간사를 풀어내며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삼대째 국수집'은 '애정만만세', '황금물고기'의 주성우 PD, '불굴의 며느리', '춘자네 경사났네'의 구현숙 작가가 의기투합한 가족드라마. 신구, 정혜선, 유진, 이정진, 권오중, 최원영 등이 출연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