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김수용, 유재석 비뇨기과 데려간 사연공개..왜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3.01.11 00:34 / 조회 : 16133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KBS 2TV '해피투게더3'>


개그맨 김수용이 개그맨 유재석을 남자로 만들어 준 사연을 폭로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는 개그맨 이경실 김수용 김기리 김지민, 가수 데프콘, 배우 임원희가 출연해 숨겨둔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김수용은 "이 이야기를 방송에서 해도 될지 모르겠지만 남자들은 어떤 수술을 한다"라며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유재석이 신인 때 포경 수술을 해야 하냐고 나에게 물어보더라. 알고 보니 성인인데 유재석이 아직 수술을 안 했더라"라며 "그래서 결국 유재석을 데리고 KBS 별관 앞 비뇨기과에 갔다. 그런데 선배들에게 비밀로 해달라고 했다"라며 유재석의 비밀을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개그맨 김지민이 둘리 엄마 성대모사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