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 서영이',서영이 비밀폭로 42.3% 최고 기록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3.01.14 07:11 / 조회 : 2833
  • 글자크기조절
image


KBS 2TV 주말드라마 '내딸 서영이'가 주인공 서영이의 비밀이 폭로되면서 자체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14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3일 방송된 '내 딸 서영이'는 42.3%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6일 기록한 자체최고 시청률 40.2%보다 2.1%포인트 상승한 기록. 12일 36.8%보다는 무려 5.5% 포인트 상승했다.

이날 '내딸 서영이'는 선우(장희진)가 서영(이보영)이 아버지와 동생이 있는데도 숨기고 있었다는 비밀을 폭로하면서 시청자의 관심이 고조됐다.

한편 이날 MBC '백년의 유산'은 15.5%, SBS '청담동 앨리스' 13.5%, '내 사랑 나비부인'은 11.5%, KBS 1TV '대왕의 꿈' 12.4%를 각각 기록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