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서영이' 측 "연장, 협의중인 단계" 입장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3.01.24 10:12 / 조회 : 3855
  • 글자크기조절
image
내 딸 서영이 포스터 <사진=KBS>


KBS 2TV 주말연속극 '내 딸 서영이'(극본 소현경 연출 유현기)측이 연장여부에 대해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내 딸 서영이' 관계자는 24일 스타뉴스에 "드라마 인기에 힘입어 연장이 제기 됐고 제작진, 배우들과 논의를 거치고 있다"며 "현재도 협의 중에 있는 상황이다"고 말했다.

'내 딸 서영이'는 지난해 9월 15일 첫 방송됐다. 무책임했던 아빠 이삼재(천호진 분)와 가족을 저버린 딸 이서영(이보영 분)의 가슴 아픈 이야기로 초반부터 상승세에 접어들었다.

특히 지난 1월 14일 방송분은 자체 최고 시청률 42.3%(닐슨코리아, 전국일일기준)를 기록해 '국민드라마'임을 입증했다.

이에 '내 딸 서영이' 후속작품으로 편성확정 받은 '최고다 이순신'(극본 정유경 연출 윤성식)도 촬영을 준비 중에 있다. '최고다 이순신' 측은 최근 스타뉴스에 1월 안으로 캐스팅을 확정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한편 '내 딸 서영이'는 오는 3~4월 종영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