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젠틀맨', 美아이튠즈 톱MV 차트 여전 1위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3.04.23 12:07 / 조회 : 3257
  • 글자크기조절
image
싸이 ⓒ스타뉴스


월드스타 가수 싸이(36·박재상)가 신곡 '젠틀맨'으로 미국 아이튠즈 뮤직비디오 차트에서 여전히 1위를 달리고 있다.

지난 18일(미국 시간) 현지 아이튠즈에 공개된 '젠틀맨' 뮤직비디오는 23일 오전 11시45분(이하 한국시간) 현재 미국 아이튠즈 내 장르를 총 망라한 톱 뮤직비디오 차트에서 1위에 올라 있다.

지난 21일 해당 차트 1위에 오른 '젠틀맨' 뮤직비디오는 이로써 사흘 연속 정상 자리를 키는 저력을 보이고 있다.

미국 아이튠즈는 뮤직비디오를 스트리밍 개념이 아닌 음원처럼 다운받을 수 있는 콘텐츠로 설정, 일정 금액을 지불해야 볼 수 있다. 싸이의 '젠틀맨' 뮤직비디오는 현재 1.99달러에 판매되고 있다.

한편 지난 13일 오후 9시 베일을 벗은 싸이의 '젠틀맨' 뮤직비디오는 공개 212시간, 즉 9일 20시간 만인 이날 오후 5시께 마침내 싸이 유튜브 공식 채널에서 2억뷰를 넘어섰다.

전 세계 유튜브 사상 최단 기간 만에 2억 뷰를 돌파한 것으로, 공개 직후 가장 짧은 시간 만에 1억 뷰를 찍은데 이은 또 한 번의 세계 신기록이다. 이번 작품은 외부에 선보여진 지 80시간 만인 지난 17일 오전 5시께 이미 1억 조회를 돌파했다.

싸이는 오는 25일 미국으로 출국, '젠틀맨'의 현지 프로모션 활동에 본격 돌입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