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자룡' 이장우, '출생 비밀' 알았다 '충격'

이나영 인턴기자 / 입력 : 2013.04.23 20:04 / 조회 : 4549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쳐=MBC '오자룡이 간다'>


'오자룡이 간다' 이장우가 자신의 출생의 비밀을 알았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오자룡이 간다'(극본 김사경·연출 최원석 이재진)에서 고성실(김혜옥 분)은 오자룡(이장우 분)과 함께 오자룡의 생모의 묘를 찾았다.

나공주(오연서 분)는 시어머니 고성실과 시할머니 천금순(김영옥 분)의 대화를 우연히 듣고 오자룡이 오만수(한진희 분)와 고성실의 친아들이 아님을 알았다.

모든 것을 알게 된 나공주에게 고성실은 "자룡이한테 말하지 말아줘. 자룡이가 알아야 하는 날이 오면 내가 얘기할게"라며 부탁했다.

그러나 오자룡은 나공주의 평소와 다른 모습에 이상한 낌새를 느꼈고 이유를 묻기 위해 고성실을 찾았다.

고성실은 집으로 들어오는 오자룡에게 "아무 것도 묻지 말고 엄마랑 어디 좀 가자"고 말하며 오자룡을 그의 생모의 묘로 데려갔다.

묘 앞에서 오자룡이 "여기 왜 왔어? 김은희 저 분 누구야?"라고 묻자 고성실은 "인사해. 네 엄마야"라고 말해 그를 충격에 빠트렸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