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철, "유재석·박명수 축의금이 가장 기대 돼"

이나영 인턴기자 / 입력 : 2013.04.23 21:39 / 조회 : 2481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쳐=KBS 2TV '1대 100'>


개그맨 김현철이 축의금을 가장 많이낼 것으로 기대되는 사람으로 박명수와 유재석을 꼽았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1대 100'에서 김현철이 박명수와 유재석의 축의금이 가장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날 한석준 아나운서는 "결혼식에서 가장 축의금을 많이 낼 것 같은 사람이 누구냐"고 물었고 김현철은 "금액이 뭐가 문제가 되겠습니까"라며 "와서 축하만 해줘도 감사하다"고 답했다.

그러가 이내 김현철은 "밥값이 비싸다. 지금까지 축의금으로 낸 액수만큼은 회수하고 싶다"며 솔직한 속내를 드러냈다.

한 아나운서는 "제일 기대하는 사람이 누구냐"고 거듭 묻자 김현철은 "박명수가 의리가 있어서 기대되고 유재석이 바쁘지만 않다면"이라며 "내가 낸 만큼만 해주면 좋겠는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현철은 다음 달 17일 13세 연하의 여자친구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