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주상욱·양동근, 헬맷 쓰고 '귀요미' 변신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3.10.27 18:19 / 조회 : 149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쳐


배우 주상욱과 양동근이 카리스마를 벗고 '귀요미'로 변신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이하 런닝맨)에는 주상욱과 양동근이 출연한 가운데 '자유의 열쇠를 찾아서'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각자 자신의 이름이 적힌 깃발을 찾은 멤버들에게는 제작진에 의해 다짜고짜 자물쇠가 달린 헬멧이 씌어졌다.

특히 한껏 멋을 내고 찾아온 게스트 주상욱, 양동근에게도 예외 없이 정체불명의 헬멧이 씌워져 웃음을 자아냈다. 이광수는 친근한 외모를 드러낸 양동근을 향해 "헬멧이 개리 형보다 더 잘 어울리는 사람은 처음이다"고 감탄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