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만 할래' 이응경, 임세미 뺨 때린 뒤 '울컥'

조소현 인턴기자 / 입력 : 2014.07.18 20:22 / 조회 : 105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사랑만 할래' 방송화면


이응경이 화를 주체하지 못하고 임세미의 뺨을 때렸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사랑만 할래'(극본 최윤정 연출 안길호)에서 이영란(이응경)은 가족의 반대에도 김태양(서하준 분)결혼을 하겠다는 딸 최유리(임세미 분)에게 실망감을 드러냈다.

이영란은 집으로 들어오는 최유리에게 "아까 병원에서 만난 사람들 누구냐"고 물었다. 최유리는 밝은 표정으로 "김태양의 부모님이다"고 답했다.

이에 이영란은 순간적으로 화를 주체하지 못하고 딸 최유리의 뺨을 때렸다. 엄마의 손찌검에 최유리는 경악했다.

이영란은 울컥하여 "미안하다. 나도 모르게 그랬다"며 어쩔 줄 몰라 했다.

최유리는 "태어나서 처음으로 엄마에게 맞았다"고 울면서 말했다. 이영란은 두 손으로최유리의 얼굴을 감싸며 "엄마가 잘못했다. 너무 놀라서 그랬다"고 사과했지만 최유리는 흥분을 가라앉히지 못했다.

이영란은 때린 것에 대한 변명으로 "할머니(서우림 분) 건강이 더 나빠지셨다. 네가 이렇게 행동하는 것에 실망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최유리는 "내가 엄마에게 실망한 것만큼 실망했냐"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