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유세윤, 학창시절 '중2병'? "맞다" 시인

김민정 인턴기자 / 입력 : 2014.07.18 23:32 / 조회 : 88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마녀사냥'방송장면



개그맨 유세윤이 자신의 학창시절에 대해 고백했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마녀사냥'에서 MC 허지웅과 신동엽은 과거 유세윤이 올린 동영상을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허지웅은 유세윤에게 "SNS 사진을 그만 찍어라"라고 말했다. MC 신동엽은 "유세윤은 학창시절부터 자신에 대한 동영상을 찍었다"라고 폭로했다.

이어 신동엽은 "'중2병'이라는 말이 있는데 유세윤의 동영상을 보면 '중2병'이 하는 모든 행동을 하고 있다"며 웃었다.

이에 유세윤은 "맞다. 동영상에 '어린마음을 찾고 싶은데 그렇게 할 수 없다'라는 느끼한 말도 나온다"라고 고백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