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호 태풍 봉퐁, 14일부터 남부지방에 간접영향

김지현 인턴기자 / 입력 : 2014.10.11 14:01 / 조회 : 4509
  • 글자크기조절
image
제 19호 태풍 '봉퐁'이 14일부터 한반도에 간접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사진=기상청 캡쳐




제19호 태풍 '봉퐁(VONGFONG)'이 14일부터 한반도에 간접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11일 "제19호 태풍 '봉퐁(VONGFONG)'의 간접영향으로 14일에 남해상과 동해상을 중심으로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으니 유의하시기 바란다"고 발표했다.

지난 3일 괌 동남동쪽 약 1500km 부근해상에서 발생한 봉퐁은 11일 9시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240km 부근해상에서 중심기압 935hPa, 최대풍속 173km의 매우 강력한 중형태풍으로 북쪽으로 이동하고 있다.

봉풍은 12일 서귀포 남남동쪽 약 590km 부근까지 북상해 13일 일본 가고시마 동쪽 약 60km 부근까지 이동할 예정이다.

기상청은 봉풍이 14일 일본 도쿄 서남서쪽 약 100km 부근 해상까지 진출해 한반도에 간접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제19호 태풍 봉퐁은 마카오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말벌을 의미한다.

해당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태풍 봉퐁, 일본은 또 태풍으로 고생하겠다", "태풍 봉퐁, 한국에 비 오려나", "태풍 봉퐁, 태풍아 이제 그만" 등의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