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 송윤아, 문정희 밀어냈다.."봐주지마"

이종서 인턴기자 / 입력 : 2014.10.11 22:57 / 조회 : 125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MBC '마마' 방송 캡처


'마마' 송윤아가 문정희를 모진 말로 밀어냈다.

11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마마'(극본 유윤경 연출 김상협, 제작 팬 엔터테인먼트)에서는 한승희(송윤아 분)가 시한부 인생을 살고 있다는 것을 안 서지은(문정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지은은 한승희가 암으로 시한부 인생을 살고 있다는 말을 듣고 한승희가 있는 병실로 찾아가 "누구 마음대로 죽냐. 죽지마라"며 절규했다.

이에 한승희는 "너만 억울한 것이 아니다"며 "내가 죽으면 그루(윤찬영 분)를 아들처럼 사랑해주겠다고 하지 않았냐"며 답했다.

이어 한승희는 "날 불쌍해하지도 미안해 할 필요 없다. 봐줄 필요 없다"며 독설을 했다. 한승희의 말에 서지은은 눈물을 흘리며 밖으로 나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