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치' 김아중 패션 따라잡기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4.12.16 12:06 / 조회 : 4237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김아중이 SBS 새 월화드라마 '펀치(극본 박경수, 연출 이명우)'에서 강렬한 첫 등장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정의롭고 인간적인 검사이자 성공만을 향해 달리는 전 남편에게 연민과 미움을 동시에 가지고 있는 신하경 역으로 처음 모습을 드러낸 김아중은, 완벽하게 연기와 더불어 여전한 동안 미모와 뛰어난 패션 감각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매력적인 김아중의 드라마 속 스타일을 살펴봤다.

◆ 다양한 아우터를 활용한 센스만점 윈터룩

유치원 버스 급발진 사고를 시작으로 한 회를 긴장감으로 가득 채운 드라마 ‘펀치’ 속 김아중은 뛰어난 연기력과 함께 세련된 검사 패션의 완벽한 조화로 시청자들로 하여금 더욱 깊이 몰입하게 만들었다.

특히 다양한 아우터를 활용한 스타일링이 눈에 띄었는데, 그레이 코트에 유니크한 패턴이 돋보이는 머플러를 착용하고, 새하얀 화이트 컬러 코트에 블랙 벨트로 포인트를 주며, 세련된 룩을 완성했다.

또 허리 라인이 들어가 다소 부해 보이는 패딩의 단점을 없앤 날씬한 실루엣의 패딩으로 따뜻함과 여성스러움을 함께 잡아 더욱 센스 넘치는 윈터 룩들을 선보였다. 한편, 김아중이 착용한 멋스러운 아우터들은 모두 타임 제품이며, 스타일에 포인트를 준 패턴 머플러는 구호의 제품이다.

image


◆ 깔끔한 워치로 세련된 마무리

극 중 검사 역할인 김아중은 주로 깔끔한 스타일을 고수하고 있기 때문에, 화려한 쥬얼리나 액세서리를 배제하는 대신 워치 아이템을 활용한 룩을 선보였다.

자칫 허전할 수 있는 손목에 가죽 스트랩 워치를 착용함으로써 연기 뿐만 아니라 작은 디테일에 까지 신경을 쓰는 김아중의 세심함이 빛을 발하는 것이다.

김아중은 프랑스의 우아한 감성이 조화를 이룬 미쉘에블랑 by 갤러리어클락의 군더더기 없으면서 클래식한 디자인의 시계를 선택하였고, 의상 컬러에 맞는 블랙, 브라운 워치를 착용하여 액세서리도 놓치지 않는 섬세한 마무리를 함으로써 완벽한 스타일을 연출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