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 김재중 "엄마 배종옥, 포옹 거부 안한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5.02.06 15:30 / 조회 : 975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파이' 김재중/사진=김창현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재중(JYJ)가 '스파이'에서 함께 호흡 중인 배종옥이 자신의 포옹을 거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김재중은 6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KBS 수원센터에서 열린 KBS 2TV 금요 미니시리즈 '스파이'(극본 한상운 이강·연출 박현석·제작 아이엠티브이, 디엔콘텐츠, 스튜디오세븐) 기자간담회에서 "극중 제 엄마인 배종옥 선배님이 엄하다는 얘기를 들었고, 현장에서 어떻게 해야 할 지 고민이 많았었다"고 말했다.

김재중은 "선배님이 엄하다는 의식을 하지 말고 다가가 볼까 했다. 반갑게 인사도 드리고 포옹도 하고 그랬다"고 밝혔다.

이어 "포옹 같은 거에 거부를 안 하신다. 제가 함께 촬영하는 고성희씨한테 반갑다면서 포옹하지는 않는데 엄마(배종옥)한테는 포옹을 하는데 '오지 마, 하지 마' 등 이런 반응이 없다"고 덧붙였다.

김재중은 극중 김선우 역을 맡았다. 김선우는 국정원 대북정보 분석팀 소속 요원이다.

한편 '스파이'는 평범한 가정주부가 된 전직 스파이가 사랑하는 가족을 지키기 위해 다시 한 번 스파이로 나서는 이야기다. 김재중, 배종옥, 유오성, 고성희 등이 출연했다.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 2회 연속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