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상구, '징비록' 카리스마 첫 등장..'시라소니 잊으시오'

안이슬 기자 / 입력 : 2015.03.16 11:50 / 조회 : 753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1TV '징비록' 방송화면


배우 조상구가 '징비록'에서 강렬한 눈도장을 찍었다.

조상구는 지난 14일 방송한 KBS 1TV 대하드라마 '징비록' 9화에 마타시로 역으로 첫 등장했다.

조상구가 맡은 마타시로 역은 뛰어난 지략과 무예를 겸비한 무사로서, 도요토미 히데요시(김규철 분)의 최측근이다.

앞서 SBS '야인시대'에서 시라소니 역으로 큰 인상을 남겼던 조상구는 마타시로 역으로 또 한 번 강렬한 캐릭터를 선보였다. 그간 시라소니로 기억됐던 조상구가 새 대표작을 쓸지 주목된다.

'징비록'은 임진왜란 당시 총사령관격인 영의정 겸 도체찰사였던 류성룡이 집필한 '징비록'을 바탕으로 임진왜란 전후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 김상중, 김태우, 임동진, 김규철, 이광기 등이 출연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