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류사회' 임지연 "첫 TV드라마, 연애하듯 촬영 중"

김민정 기자 / 입력 : 2015.06.03 15:41 / 조회 : 1457
  • 글자크기조절
image
임지연 /사진=김창현기자


배우 임지연이 처음으로 TV드라마에 도전하게 된 소감에 "연애 하듯이 촬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임지연은 3일 오후 서울 목동 SBS홀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상류사회'제작발표회에서 처음 TV드라마에 도전하게 된 소감을 이 같이 밝혔다.

임지연은 "드라마를 너무 해보고 싶었고 너무 욕심났었다"고 말했다. 이어 "나와 닮은 캐릭터를 만나서 '상류사회'에 출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임지연은 '상류사회'에서 천진난만하고 착한 이지이 역을 맡았다. 이지이는 무던한 성격을 가진 인물로 자신과 반대인 똑똑한 남자, 최준기(성준 분)를 짝사랑하는 역할이다.

임지연은 "사실 처음에는 영화와 다른 드라마 현장에 적응 하지 못할까 했지만, 또래와 연기해서 좋다. 재미있게 정말 연애하듯이 드라마 촬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상류 사회'는 황금수저를 입에 물고 태어난 재벌 딸과 그녀를 통해 신분 상승하려는 남자의 로맨스로 진정한 사랑의 메시지를 전하는 청춘 멜로드라마다.

'상류사회'는 오는 8일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