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번째스무살' 최원영, 최지우에 "지금 이혼 상태다"

조소현 인턴기자 / 입력 : 2015.08.29 21:58 / 조회 : 136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tvN '두번째 스무살' 방송화면


'두번째 스무살' 최원영이 최지우에게 "지금 사실상 이혼 상태"라고 말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두번째 스무살' (연출 김형식 극본 소현경)에서는 하노라(최지우 분)와 김우철(최원영 분)의 대화 모습이 방영됐다.

하노라는 김우철에게 "당신 영지대에서 우천대로 옮기지 않으셨냐. 어떻게 알았냐면, 윤영이가 당신 수업을 들어보라고 해서 제가 영지대 심리학과로 전화 걸어봤다. 그런데 당신이 우천대로 옮겼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김우철은 "이래서 세상에 비밀이 없는 거다. 그 진리를 당신과 나 다시 한 번 깨닫는다"라고 답했다.

하노라는 "왜 말씀 안하셨냐"고 물었고 김우철은 "내가 왜 말해야하냐 당신한테. 이미 실질적인 이혼 상태 아니냐. 이혼이 뭐냐. 타인이 되는 것 아니냐. 아무 상관없는 사람. 내 말이 틀리냐"라고 되물었다.

이에 하노라는 "맞으시다. 그런데 좀 치사한 것 같으시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