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전광렬, 교도소서 복통 호소 후 병원에 입원

이다겸 기자 / 입력 : 2016.01.14 22:42 / 조회 : 104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리멤버' 캡처


배우 전광렬이 드라마 '리멤버'에서 병원에 입원했다.

14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극본 윤현호, 연출 이창민, 제작 로고스필름, 이하 '리멤버')에서는 서진우(유승호 분)가 교도소에서 전화를 받고 병원으로 달려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진우는 아버지 서재혁(전광렬 분)이 교도소에서 쓰러졌다는 전화를 받았다. 앞서 재혁은 감방 안에서 배를 부여잡고 고통을 호소했던 터다.

진우는 전화를 받고 병원으로 달려갔고, 산소호흡기를 달고 있는 재혁을 보고 어쩔 줄 몰라했다. 이후 의사는 병원을 찾아온 박동호(박성웅 분)에게 "교도소에서는 치료를 잘 못 받지 않나. 합병증이 와서 그렇다"라고 재혁의 상태에 대해 설명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