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EXID 깜짝 선물은 솔지·하니, 3년만 '듀엣곡'..3일 전격 공개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6.03.02 10:52 / 조회 : 4754
  • 글자크기조절
image
하니(왼쪽)와 솔지 / 사진=스타뉴스


걸그룹 EXID(솔지 LE 하니 혜린 정화)의 깜짝 선물은 솔지와 하니의 듀엣곡으로 것으로 밝혀졌다.

2일 오전 복수의 음원 유통 관계자들이 스타뉴스에 밝힌 바에 따르면 솔지와 하니는 오는 3일 여러 음악 사이트를 통해 듀엣곡 '온리 원'(Only one)을 발표한다.

앞서 EXID 측은 지난 2월 26일 휴대전화 잠금 화면을 이용한 의문의 티저 영상을 공개, 신곡을 선보일 것임을 알렸다. 해당 영상에서는 슬픈 피아노 선율에 '유 아 마이 온리 원'(You are my only one)이란 솔지의 애절한 보이스와 함께 '온리 원'이란 문구도 등장, 팬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달 1일에는 하니가 EXID의 공식 SNS를 통해 "뭐 하고 있었어? 보고 싶어"라며 "내가 널 위해 깜짝 선물을 준비했는데 뭔지 궁금하지? 내일모레 줄게, 그때 꼭 만나자, 사랑해"라며 윙크, 팬들을 설레게 했다.

이에 가요팬들은 EXID 깜짝 선물의 실체에 대해 재차 궁금해했다.

이 와중에 EXID 측이 팬들을 위해 준비한 선물은 다름 아닌, 팀의 보컬 라인인 솔지와 하니의 듀엣곡임이 드러나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솔지와 하니는 지난 2013년 2월 EXID 유닛 다소니를 결성, '굿바이'(Good Bye)를 통해 듀엣곡을 처음으로 팬들에 선사했다. 솔지와 하니의 다소니는 그해 3월에는 '아주 흔한 말'의 스테이지 버전도 공개했다.

이로써 솔지와 하니는 3년 만에 다시 한 번 듀엣곡을 출시하게 됐다. 하지만 스타뉴스 취재 결과, 이번에는 다소니라는 유닛명은 사용하지 않고 EXID 솔지 하니란 이름으로 듀엣곡을 선보인다. EXID란 팀에 더 큰 비중을 두고 있음을 알게 하는 대목이다.

솔지와 하니는 MBC '일밤-복면가왕'에도 각각 출연, 빼어난 가창력과 무대 매너를 이미 선보인 바 있다. 이번 듀엣곡에 대한 기대감이 벌써부터 커지는 또 하나의 배경이다.

솔지와 하니는 하니가 건강을 위해 요즘 잠시 휴식기에 돌입한 상황이라, 현재로선 이번 듀엣곡으로는 방송 활동 등은 하지 않을 계획이다. 하니는 휴식에 들어가기 전 이번 곡을 이미 녹음했다.

한편 솔지와 하니가 속한 EXID는 지난 2012년 가요계에 정식 데뷔, 2014년 말 '위아래'로 역주행 신화를 쓰며 대세 걸그룹으로 급부상했다. 이후 EXID는 지난해 4월과 11월 각각 발표한 '아 예'와 '핫 핑크'를 연속 히트시키며 그 저력을 유감없이 뽐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길혜성|comet@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길혜성 스타뉴스 연예국 스포츠유닛 유닛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