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만들어준 대로 하지 않을 것..방송은 재밌어야 해"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6.03.21 14:59 / 조회 : 68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이동훈 기자


방송인 김흥국이 라디오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는 2016년 SBS 라디오 봄 개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김흥국은 "라디오를 하면서 다양한 어록이 생겼는데 나도 어떻게 생겼는지 모르겠다"며 "좌우지간 지금까지 한 것처럼 작가와 PD들이 만들어준 대로 하지는 않을 것이다. 함께 하게 된 봉만대가 고생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흥국은 이어 "방송은 재밌어야 한다. 아무리 구성이 좋고 하더라도 재밌지 않으면 아무도 듣지 않는다. 그리고 라디오의 반응은 긴 시간 뒤에 나온다. 제작진이 1년이라는 시간을 기다려줄지 의문"이라며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한편 SBS는 러브FM 5개 프로그램, 파워FM 2개 프로그램을 신설하며 대대적인 봄 개편에 나섰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