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성' 이해인, 유지인에 "악연 끝내자, 나가"

정유진 인턴기자 / 입력 : 2016.03.21 19:38 / 조회 : 131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일일드라마 '마녀의성' 방송화면 캡쳐


드라마 '마녀의 성'에서 이해인이 유지인에게 악연을 끊자며 나가달라고 부탁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마녀의 성'(극본 박예경, 연출 정효)에서 천금옥(나문희 분)은 회사가 어려워지자 문희재(이해인 분)에게 부사장 자리에서 내려와 다시 문상국(최일화 분)에게 돌려주라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문희재는 "어떻게 일까지 뺐느냐"며 할머니 천금옥에게 안된다고 매달렸다.

문희재는 "남은 게 뭐 있다고 일까지 뺐어, 이 집에서 숨 쉬는 것도 힘들다. 오단별(최정원 분)한테 죽기보다 하기 싫은 용서도 빌었는데 죽어도 용서 못한다"고 말했다"며 울었다.

천금옥은 "그러니까 그런 짓을 왜 했느냐"며 꾸짖었다.

이에 문희재는 "차라리 감옥을 가든 죗값을 치르겠다. 아줌마 보는 것도 싫고 오단별한테 용서받는 것도 싫다"며 양호덕(유지인 분)에게 "이 집에서 떠나줘요. 이 악연을 끊자"고 오열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